실시간뉴스
성동구 ‘마장행복주택’ 입주자 모집... 주변 시세 40% 저렴
성동구 ‘마장행복주택’ 입주자 모집... 주변 시세 40% 저렴
  • 김재태 기자
  • 승인 2020.03.31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장행복마을 임대주택
마장행복마을 임대주택

[성동저널 김재태 기자] 성동구(구청장 정원오)가 오는 4월3일까지 주거 및 자립기반이 취약한 사회적경제 종사자들을 위한 공동체주택 ‘마장행복마을’ 추가 입주자를 모집한다.

추가 입주자는 2세대로 임대료는 주변 시세 40% 저렴하게, 커뮤니티 공간도 이용할 수 있다.

성동구와 서울주택도시공사가 협력해 지난 2018년 1월 건립된 ‘마장행복마을’은 성동구 마장로31다길 17에 위치하고 있으며 총 4개동 58세대로 그 중 18세대를 사회적경제조직 종사자들에게 배정, 운영하고 있다.

입주자의 안정적인 주거환경 제공을 위해 2년마다 최대 9회까지 재계약이 가능한 ‘마장행복마을’은 이번 모집으로 1차 모집한 18세대 중 퇴거하는 2세대에 대해 추가 모집한다.

‘마장행복마을’ 전용면적은 26.39㎡부터 28.91㎡이다. 단지 내 커뮤니티 공간(회의실)도 마련되어 있어 인적 네트워크가 중요한 사회적경제조직 종사자들에겐 더없이 좋은 거주공간으로 타 거주지보다 선호도가 높은 편이다.

구는 구청 홈페이지 공고를 통해 입주 신청을 받고 있으며 자세한 사항은 성동구청 홈페이지 공고를 참고하거나 일자리정책과로 문의하면 된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마장행복마을은 아직은 처우가 다소 열약한 사회적경제기업 근로자에게 초점을 맞춘 주거안정 지원사업이다”라며 “앞으로도 관내 사회적경제조직을 육성하고 지원함과 동시에 소속 근로자를 위한 정책을 펼쳐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