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성동구, ‘긴급재난지원금’ 우선 지급 2만3000가구... “즉시 100% 지급 가능”
성동구, ‘긴급재난지원금’ 우선 지급 2만3000가구... “즉시 100% 지급 가능”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0.05.04 13: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긴급재난지원금이 4일부터 우선 지급된다 (그래프=뉴시스)
긴급재난지원금이 4일부터 우선 지급된다 (그래프=뉴시스)

[성동저널 윤종철 기자] 성동구(구청장 정원오)의 ‘긴급재난지원금’ 우선 지급 대상자가 2만3000여가구로 파악됐다.

기초수급대상자 등 사회취약계층들로 이들 가구에는 4일부터 예외적으로 현금을 지급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각 지자체는 자금 확보를 위한 재원 마련에 나선 가운데 성동구는 4일 100% 즉시 지급이 가능하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달 29일 확정된 ‘2020년도 제1차 성동구 추가경정예산’에 재해ㆍ재난 목적 예비비 90억원을 선제적으로 편성했기 때문이다.

전체 예산 규모는 약 160억원으로 구는 국비 1차 교부금에 이를 활용해 대상자 전체에 4일 첫날 즉시 지급한다.

해당 가구는 별도 신청 없이도 복지시스템 자료를 활용해 일괄 지급된다.

한편 일반 가정은 오는 11일부터 각 카드사 홈페이지에서 신용·체크카드 포인트를 신청할 수 있으며 18일부터는 카드와 연계된 금융기관 방문도 가능하다.

선불카드, 지역사랑상품권으로 받길 희망하는 가구는 18일부터 가능하며, 동 주민센터에서는 서울시 긴급생활비 신청과 중복을 피하기 위해 오는 6월 1일부터 생년월일 기준 5부제로 방문접수를 받을 계획이다.

성동구에서 지급하는 재난지원금은 총 817억 원으로 국비 679억원, 시비 92억원, 구비 46억원을 각각 부담하게 된다.

가구원수 별로 1인 40만원, 2인 60만원, 3인 80만원, 4인 이상 100만원이 지원된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재난지원금 지급은 신속한 지급이 핵심인 만큼 조속한 집행이 이루어지도록 온 행정력을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재난지원금 관련 조회 및 안내는 4일부터 별도 홈페이지(긴급재난지원금.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