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성동구, 발달장애인 실종예방 ‘스마트 깔창’ 보급
성동구, 발달장애인 실종예방 ‘스마트 깔창’ 보급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0.05.18 14: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마트 인솔을 신발에 깔면 모바일로 위치추적이 가능하게 된다
스마트 인솔을 신발에 깔면 모바일로 위치추적이 가능하게 된다

[성동저널 윤종철 기자] 성동구(구청장 정원오)가 지역 내 발달장애인들에게 GPS 위치추적기가 내장된 신발 깔창인 ‘스마트 인솔(Insol, 깔창)’ 보급에 나선다고 18일 밝혔다.

실종의 위험 없이 자가 통학 훈련 및 지역사회 적응 훈련을 하면서 이들의 홀로서기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경찰청 통계에 따르면 발달장애인의 실종은 해마다 증가하고 있고, 실종 이후 성범죄에 노출되거나 노동력을 착취당하는 등 각종 범죄에도 무방비로 노출돼 발달장애인 가정의 고충이 되고 있다.

또한 의사소통이 원활하지 않아 실종기간이 길고, 기존의 실종 예방을 위해 활용되고 있는 배회감지기는 걸치는 것을 싫어하는 발달장애인에게는 큰 도움이 되지 못하는 한계가 있다.

이에 구는 GPS 위치추적 기능이 있는 깔창 ‘스마트 인솔’을 도입해 발달장애인 가정에 보급하기로 했다.

평상시 신는 신발에 이 깔창만 깔면 발달장애인의 위치를 보호자 스마트 폰에 실시간으로 알려주고, 지정된 거리나 위치를 벗어나게 되면 보호자에게 경고 문자 메시지가 자동으로 발송된다.

구 관계자는 “스마트신발 착용으로 실종 시 위치추적이 가능해 실종을 예방할 수 있고, 무엇보다 보호자의 도움 없이 혼자서 등교하는 등 지역사회 활동을 가능 할 수 있게 하는 것이 이번 보급사업의 최종목표다”고 강조했다.

한편 구는 오는 25일까지 스마트 신발 참여자를 모집한다. 모집인원은 총 70명이며 3차에 걸친 사용방법 등에 대한 설명회를 거친 뒤 6월 말 경 전체 보급된다.

보급이후 자가 통학 훈련 및 지역사회 적응 훈련 등 지속적인 훈련프로그램을 운영하며 홀로서기 프로젝트도 진행할 방침이다.

신청은 성동장애인가족지원센터 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며 자세한 사항은 성동장애인가족지원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성동저널 주요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