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성동공단, 체육시설 ‘실내공기질’ 관리시스템 개발
성동공단, 체육시설 ‘실내공기질’ 관리시스템 개발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0.06.23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해가스 정화 및 살균 필터
유해가스 정화 및 살균 필터

[성동저널 윤종철 기자] 앞으로 성동구 내 체육시설에서는 미세먼지 걱정 없이 보다 깨끗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운동을 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성동구도시관리공단(이사장 장기천)은 국내 최초로 실내공기질 통합관리시스템을 개발해 관내 체육시설에 적용하고 있다고 23일 밝혔다.

현재 이 시스템을 적용해 운영하는 체육시설은 열린금호교육문화관, 마장국민체육센터, 금호공원체육관 등이다.

이번에 공단이 개발한 ‘실내공기질 통합관리시스템’은 성동구에서 추진하는 ‘스마트포용도시’ 사업의 일환으로 지난해 3월부터 추진된 사업이다.

공단은 중소기업 ㈜랩죤과 2019년 10월 성과공유제 협약을 체결했으며 정보통신기술과 사물인터넷 기술을 활용해 2020년 5월 관리시스템 개발을 완료하고 6월부터 체육시설을 대상으로 운영을 시작했다.

이번에 개발된 관리시스템은 시설 내 설치된 센서(초미세먼지 및 이산화탄소 등 6개 센서)에서 측정한 데이터를 서버로 전송하고, 컴퓨터와 모바일로 송출하는 방식으로 이뤄져 있다.

로비에 설치된 측정 모니터를 통해 고객에게 실시간으로 공기질 데이터 정보를 제공한다.

또한 공기질 상태에 따라 자동으로 공기청정기를 가동하고 공기정화 및 살균(부유바이러스 및 세균)을 통해 공기질을 관리할 수 있도록 되어 있다.

장기천 이사장은 “실내공기질 실시간 통합관리시스템 개발로 체육센터 이용 고객 및 성동구민이 쾌적한 환경에서 시설을 이용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 지속적으로 성동구의 ‘스마트포용도시’에 부합하게 정보통신기술(ICT), 사물인터넷(IoT) 등의 첨단기술을 접목한 스마트한 체육시설을 만들어 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