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성동구, 잡코리아와 취업 지원... ‘성수 스타트업 허브 채용관’ 오픈
성동구, 잡코리아와 취업 지원... ‘성수 스타트업 허브 채용관’ 오픈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1.03.26 14: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동저널 윤종철 기자] 성동구(구청장 정원오)가 국내 최대 취업 포털 기업인 잡코리아와 손을 잡고 ‘성수 스타트업 허브 채용관’을 오픈했다.

이를 통해 구는 성수동 스타트업과 지식산업센터 등에 입주해 있는 기업에 청년 구직자들의 인력채용을 지원할 예정이다.

구에 따르면 성수동에는 다양한 소셜벤처 육성으로 현재 346개의 소셜벤처 기업이 들어서 있다.

또한 62개의 지식산업센터에 소프트웨어 개발, 영상 제작, 디자인 등 입주 기업만 5000여개에 달한다.

이처럼 성장가능성이 높은 유망기업들이 성수동에 많이 자리 잡고 있지만 인재채용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는 관련 정보를 한눈에 파악하기 어렵기 때문이라는 것이 구의 분석이다.

이에 구는 2년 연속 전국 대학생 취업사이트 선호도 1위를 차지한 잡코리아와 함께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전용 채용관을 구축했다.

현재는 소셜벤처기업, 강소기업을 포함해 100여 개의 기업이 해당 채용관에 입점한 상태다.

이중 우수기업 10개를 선정해 현직자가 직무내용과 취업비결을 알려주는 ‘직무인터뷰’ 콘텐츠를 제작해 선정된 기업 홍보와 함께 스타트업에 대한 구직자들의 궁금증을 해결할 예정이다.

또한, 일부 기업에는 선착순으로 ‘인재서칭 쿠폰’을 제공하여 적합한 청년 인재를 채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더 많은 청년들과 기업을 연계하기 위하여 잡코리아 온라인 메인화면 상단 광고 적용 등으로 적극 홍보할 계획이다.

채용 계획이 있는 기업은 이메일을 통해 기업명, 사업자등록번호, 담당자 연락처를 적어 간편하게 신청할 수 있다. 입점 의사가 있는 기업은 해당 메일(inhyep@jobkorea.co.kr)로 신청 내용을 보내면 된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잡코리아 채용관을 통해 성수동에 있는 많은 유망한 기업들이 알려지고, 코로나19 고용위기로 힘든 청년 구직자들에게도 새로운 취업의 기회가 되었으면 좋겠다”며 “성수동에 자리잡은 많은 유망 스타트업이 지속 성장하고 4차산업 관련 디지털 일자리가 늘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