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성동구, 대현산ㆍ금호산ㆍ매봉산 ‘유아숲체험원’ 개장
성동구, 대현산ㆍ금호산ㆍ매봉산 ‘유아숲체험원’ 개장
  • 백진아 기자
  • 승인 2021.04.06 11: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이전 금호산 유아숲체험원에서 아이들이 즐겁게 보내는 모습
코로나19 이전 금호산 유아숲체험원에서 아이들이 즐겁게 보내는 모습

[성동저널 백진아 기자] 성동구(구청장 정원오)가 아이들이 마음껏 뛰어놀며 자연을 체험할 수 있는 ‘2021년 유아숲체험장’을 운영한다.

구는 지난 2016년 대현산을 시작으로 2018년도에 금호산, 매봉산 유아숲 체험장을 추가 조성해 아동친화적인 도시공간을 마련했다.

현재 지역 내 대현산, 금호산, 매봉산 유아숲체험장 3곳이 운영되고 있다.

‘유아숲체험장’은 네트놀이대, 나무오르기 등의 시설이 갖추어진 곳으로 아이들이 숲의 가치를 직접 체험하고 오감을 통해 자연과 교감하는 자연형 놀이터다.

구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외부활동이 조심스러운 요즘, 구는 유아숲체험장을 통해 안전한 방법으로 아이들이 자연을 느낄 수 있는 방안을 마련했다”고 전했다.

앞서 구는 지난해 유아숲 운영에 참여한 어린이집 20개소에 대해 찬반 의견을 수렴한 결과 75%가 찬성한 바 있다.

이에 올해는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별로 참여인원을 조정하고 대응단계에 따라 비대면 프로그램 운영 실시하여 어린 아이들이 안심하고 뛰어놀 수 있는 유아숲 환경을 조성할 예정이다.

또한 숲체험 키트 제작 및 배포와 QR코드 해설 등 다양한 운영방식을 개발하여 재미있고 유익한 놀이활동도 제공한다.

한편 각각의 유아숲체험원은 흔들 밧줄건너기, 나무오르기, 낙엽풀장 등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는 다양한 놀이기구를 갖추고 있다.

도시에서 숲체험활동 경험이 적은 아이들을 위해 활동지도 및 숲해설이 가능한 전문인력인 유아숲지도사도 배치해 운영한다.

참여대상은 지난 달 10일부터 모집된 유치원 및 어린이집 총 20개소이다.

추가로 참여를 희망할 경우 성동구청 홈페이지 또는 공원녹지과로 문의하면 자세한 사항을 안내받을 수 있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숲체험을 통해 자라나는 아이들의 창의성과 신체발달에 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도심 속 아이들이 코로나19를 벗어나서 자연과 함께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 마련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