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추석 준비는 지역화폐로”... 성동구, 13일 ‘성동사랑상품권’ 발행
“추석 준비는 지역화폐로”... 성동구, 13일 ‘성동사랑상품권’ 발행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1.09.07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달 13일부터 70억 규모의 지역화폐 ‘성동사랑상품권’을 발행한다
이달 13일부터 70억 규모의 지역화폐 ‘성동사랑상품권’을 발행한다

[성동저널 윤종철 기자] 성동구(구청장 정원오)가 추석을 앞두고 이달 13일부터 70억 규모의 ‘성동사랑상품권’을 발행한다.

소비자는 10% 할인된 금액으로 비용을 줄일 수 있고 소상공인들은 매출 증대 효과가 있어 일석이조다.

구는 그동안 장기화된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침체된 지역경제에 도움을 주기 위해 성동사랑상품권을 발행해 왔다.

지난해는 170억원 규모로 발행됐고 올해는 발행규모를 3배 가까이 늘려 총 490억원을 발행할 예정이다.

먼저 지난 2월과 7월에는 각각 150억 원과 140억 원의 성동사랑상품권을 발행된 가운데 7월에는 발행 4일 만에 완판되며 구민들의 높은 호응을 보였다.

이어 이번에는 추석을 앞두고 70억원 규모로 발행할 예정이며 오는 11월에도 130억원 규모의 성동사랑상품권을 발행할 예정이다.

성동사랑상품권은 전통시장, 학원, 음식점, 미용실 등 지역 내 1만1424개의 제로페이 가맹점 중 제한업종을 제외한 8,879개에서 사용이 가능하다.

제한업종은 향락 및 유흥업종이며 소상공인 매출 증대라는 상품권 도입 취지를 감안해 대규모·준 대규모 점포, 연매출액이 10억원 초과하는 일반교과·외국어 등 입시학원, 대기업 계열 영화관, 대기업·중견기업에서 운영하는 프랜차이즈 직영점은 사용이 제한된다.

상품권은 스마트폰에 제로페이 모바일 애플리케이션(비플제로페이, 체크페이, 아이부자 등)을 내려 받은 뒤 인증 및 상품권 구매대금 결제계좌 연결(등록)을 하면 구매할 수 있다.

모바일 형태로 10만원권, 5만원권, 1만원권, 5천원권 중 선택해 사용할 수 있다.

사용하지 않은 상품권은 구매 후 7일 이내 환불 신청 시 전액 환불되며 상품권 액면가의 60% 이상을 사용한 경우 잔액을 돌려받을 수도 있다. 또한 결제 시 연말 30%의 소득공제도 받을 수 있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성동사랑상품권이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들에게도 결제수수료 면제 혜택이 주어지는 만큼, 실질적인 매출 증대의 효과로 이어지길 바란다”며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를 겪고 계신 구민 여러분과 지역 소상공인께 성동사랑상품권이 조금이라도 보탬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