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성동구, 삼프로TV와 ‘성동지식대학’ 개강... 인문ㆍ경제 등 10개 강좌
성동구, 삼프로TV와 ‘성동지식대학’ 개강... 인문ㆍ경제 등 10개 강좌
  • 김재태 기자
  • 승인 2022.09.21 1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프로TV와 협약식을 개최하는 정원오 성동구청장
삼프로TV와 협약을 체결한 정원오 성동구청장

[성동저널 김재태 기자] 제법 선선한 바람이 부는 가을, 공부할 결심 다져보는 것은 어떨까?

일회성이 아닌 최소 5회 이상의 연속 강연으로 심도있는 지식‧정보 학습의 장인 ‘삶의 힘을 기르는 성동지식대학(이하 성동지식대학)’이 개강한다.

성동구(구청장 정원오)는 10월과 11월 순차적으로 인문, 경제, 문화 분야 등 강좌 10여개를 개강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구는 ‘성동지식대학’을 통해 빠르게 변화하는 사회에 대비하기 위해 미래 대응력을 강화하는 한편 새로운 주제의 프로그램 도입으로 참여계층 확대에 나선다.

특히 구는 검증된 양질의 교육을 제공하기 위해 올해는 민관협력 방식으로 중기 교육강좌를 개설해 평생교육의 새로운 장을 연다는 방침이다.

‘성동지식대학’의 첫 번째 파트너는 삼프로TV(공동대표 김동환, 이진우, 정영진)로 지난 20일 협약식을 진행했다.

경제 유튜브 채널로 유명한 삼프로TV는 2022년부터 위즈덤 칼리지(9개 분야 강좌, 총 144시간 분량)를 런칭해 경제를 넘어 인문학 분야를 아우르는 종합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성동구는 삼프로TV의 위즈덤 칼리지와 연계해 개인의 정보력과 판단력, 실행력을 강화할 수 있는 3개 프로그램을 구민 1,000명 대상으로 공동 추진한다.

강연자로 ▲마음의 지혜, “불확실성이 급증하는 시대 회복력을 기르는 방법”으로 김경일 아주대학교 교수 ▲창의의 지혜, "빠르게 대체되는 시대, 내 안의 창의성을 일깨우는 시간"으로 문은애 작가 ▲세계를 보는 지혜, “세계 지정학의 격전지 중동, 우리가 얻는 교훈과 한국의 방향”으로 인남식 국립외교원 교수가 선정됐다.

구 관계자에 따르면 정 구청장의 문자 민원 접수 등을 통해 일상적으로 받은 주민 의견을 수렴해 파트너와 강좌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온라인 강좌 신청자 모집은 오는 30일까지 성동구청 홈페이지에서 선착순으로 접수 가능하다.

강좌는 10월 1일부터 12월 31일까지 진행된다. 이중 대면특강인 김경일 교수의 ‘마음의 지혜’는 10월 8일, 문은애 작가의 ‘창의의 지혜’는 10월 30일에 성동구청 3층 대강당에서 공개강의로 진행되며 별도로 선착순 접수를 받는다. 자세한 문의 사항은 성동구청 교육지원과로 하면 된다.

삼프로TV 이진우 공동대표는 “과거에는 교양으로 분류되던 다양한 분야의 지식들이 요즘은 사회생활에 필수적인 정보가 되고 있다" 며 "그런 수요를 위해 심혈을 기울여 제작한 위즈덤 칼리지를 보다 더 많은 분들에게 맞춤형으로 제공하기 위해 지방자치단체들과 논의 과정 중에 성동구와 첫 결실을 맺게 되어 기쁘다"고 말했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4차 산업혁명과 IT의 급속한 발달에 따른 사회변화에 대응하기 위한 평생교육의 중요성은 더욱 높아지고 있다”며, “구민 누구나 원하는 양질의 강좌를 들을 수 있도록 성동지식대학을 포함 다양한 주제의 평생교육을 추진해 구민 역량강화로 더 나은 삶을 구상하실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성동구는 2017년부터 허준 약초학교를 시작으로 와인학교, 커피학교, 전통주류 학교 등 특색있는 심화교육 프로그램을 지속하고 있다.

또한 분기별 15여개 강좌, 문화·예술 분야 230개 프로그램, 실용·생활 분야 85개 평생교육 프로그램을 성동구 전역에서 추진 중이다. 성동구청의 다양한 평생교육은 성동구 평생학습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성동저널은 언제나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 전화 02-2299-7770
  • ▶ 이메일 press@seongdongnews.com
  • ▶ 카카오톡 @성동저널
성동저널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기관명 : 성동저널, 한강타임즈
매체명 : 성동저널
연락처 : 02-2299-7770
은행계좌 : 우리은행 1005-001-127703
예금주명 : 안병욱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