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소외되는 이웃 없도록’... 성동구, 사랑의 온도탑 제막
‘소외되는 이웃 없도록’... 성동구, 사랑의 온도탑 제막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3.11.17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6일 ‘2024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에서 참석자들이 단체사진을 찍고 있다.
지난 16일 ‘2024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에서 참석자들이 단체사진을 찍고 있다.

성동저널 윤종철 기자 = 성동구(구청장 정원오)가 지난 16일 성동구청에서 사랑의 온도탑을 제막하고 ‘2024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는 소외되는 이웃이 없도록 민관 협력으로 추진하는 대표적인 겨울철 이웃돕기 사업이다.

올해는 이달 15일부터 내년 2월 14일까지 3개월간 추진되며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은 그 시작을 알리는 상징적인 행사이다.

이날 제막식 행사에는 정원오 성동구청장을 비롯한 서울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장뿐 아니라 미래 주역인 어린이도 참여했다.

행사는 사랑의 열매 배지 달기를 시작으로 홍보대사 소개, 온도탑 제막, 기념 촬영순으로 진행되어 기부 참여 분위기를 한껏 조성했다.

성동구 사랑의 온도탑은 내년 2월 14일까지 운영될 예정이며 모금 목표액의 1%를 달성할 때마다 1도씩 올라간다.

올해는 전년도 모금액 대비 5%가 증가한 15억원을 목표로, 목표액을 달성하면 나눔 온도는 100도가 된다.

‘따뜻한 겨울나기 사업’은 매년 서울사회복지공동모금회, 성동구지역사회보장협의체, 성동구가 함께 민간 복지재원을 마련하기 위해 홍보대사 위촉, 온·오프라인 모금 전개, 기부 특화 사업 및 캠페인 등을 추진한다.

성동구는 구청과 동 주민센터에 성금·품 접수 창구를 개설하고, 정보무늬(QR코드) 기부, 무인 단말기(키오스크) 및 이동식 기부 카드단말기 운영 등 지역 주민과 기업들이 이웃돕기에 동참할 수 있도록 다양한 방법을 추진 중이다.

이렇게 모은 성금과 성품은 서울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저소득 주민,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 지원에 사용된다.

주로 생계비와 주거비, 의료비 등에 활용되어 성동구 지역사회 문제를 해결하는 데 큰 도움이 될 예정이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추운 겨울 어려운 이웃에게 지역사회의 온정을 느낄 수 있도록 따뜻한 겨울나기 사업에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리며 성동구도 함께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 성동저널은 언제나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 전화 02-2299-7770
  • ▶ 이메일 press@seongdongnews.com
  • ▶ 카카오톡 @성동저널
성동저널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정기후원인이 되어주세요.

매체명 : 성동저널
연락처 : 02-2299-7770
은행계좌 : 우리은행 1005-001-127703
예금주명 : 안병욱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