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성동구, 도로명주소 안내시설물 일제조사ㆍ정비
성동구, 도로명주소 안내시설물 일제조사ㆍ정비
  • 김재태 기자
  • 승인 2024.06.10 12: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소정보시설물 일제조사 진행 모습
주소정보시설물 일제조사 진행 모습

성동저널 김재태 기자 = 성동구(구청장 정원오)가 이달 말까지 주소정보시설의 효율적인 유지관리 및 주소사용 편의를 위해 일제조사를 추진한다.

주소정보시설은 도로명주소를 활용해 올바른 위치정보를 제공하고 긴급상황 시 신속대응이 가능하도록 지원하는 역할을 한다.

조사 대상은 도로명판 3,727개, 건물번호판 1만 5,732개, 사물주소판 134개 등이다.

이번 일제조사에서는 스마트KAIS(주소정보관리시스템) 단말기를 활용해 주소정보시설의 훼손 여부, 시인성 확보 여부, 설치 상태 등에 대해 중점적으로 점검한다.

구는 일제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오는 11월까지 망실·훼손된 주소정보시설과 설치된 지 10년이 경과되어 식별하기 어려운 건물번호판을 집중적으로 정비해 도시미관 개선과 안전사고를 예방하는 데 주력할 예정이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이번 조사를 통해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주민들이 편리하게 주소를 사용할 수 있도록 도로명주소 이용 활성화에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성동저널은 언제나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 전화 02-2299-7770
  • ▶ 이메일 press@seongdongnews.com
  • ▶ 카카오톡 @성동저널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