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성동구, 성수동 ‘움직이는 관광안내소’... ‘통역ㆍ관광코스 소개’
성동구, 성수동 ‘움직이는 관광안내소’... ‘통역ㆍ관광코스 소개’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4.07.03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은 연무장길 일대에서 시범 운영하고 있는 모습
사진은 연무장길 일대에서 시범 운영하고 있는 모습

성동저널 윤종철 기자 = 앞으로 성수동을 처음 방문하는 국내 방문객이나 외국인 관광객들도 헤매지 않고 지역 구석구석을 관광할 수 있을 전망이다.

성동구(구청장 정원오)가 9일부터 성수동을 찾는 국ㆍ내외 관광객들의 여행 편의 증진을 위해 신개념 가이드 서비스인 ‘움직이는 관광안내소’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움직이는 관광안내소’는 관광객이 많이 찾는 성수역 인근, 서울숲, 아뜰리에 거리 등을 관광안내사들이 순회하면서 관광객들에게 통역 서비스, 지리정보 안내를 비롯해 관광코스 소개 등 다양한 관광 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다.

관광안내사는 영어, 중국어, 일본어가 능통한 봉사자 등 25명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2인 1조 2개조가 매일(월요일 제외)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활동한다.

관광안내사들은 성수동의 매력을 적극적으로 알리고 홍보하는 역할과 함께 내ㆍ외국인 관광객의 편의를 높여 지역 관광 산업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구는 향후 ‘움직이는 관광안내소’를 확대 운영할 예정으로 더 많은 관광객에게 양질의 관광 가이드 서비스를 제공할 방침이다.

구는 본격적인 운영에 앞서 지난 6월 29일 오리엔테이션을 개최하고, 연무장길 일대 관광객을 대상으로 시범 운영에도 나선 바 있다.

한편, 구는 지난 4월 상반기 서울시 지역관광 활성화 사업 공모에 선정되어 운영에 소요되는 재원으로 시비 7000만원을 확보하였으며 5월부터 두 달간 통역 자원봉사자 등을 선발했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성수동 움직이는 관광안내소’를 통해 성동구를 찾는 관광객들이 성동구에서 편안하고 즐거운 여행을 할 수 있길 바란다”며, “앞으로 누구나 찾아와 오래도록 머무르고 싶은 성동구를 만들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 성동저널은 언제나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 전화 02-2299-7770
  • ▶ 이메일 press@seongdongnews.com
  • ▶ 카카오톡 @성동저널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