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성동구, 숨은 땅 18필지 28억원 상당 발굴... 기획재정부장관상 수상
성동구, 숨은 땅 18필지 28억원 상당 발굴... 기획재정부장관상 수상
  • 성동저널
  • 승인 2018.10.16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동저널] 성동구(구청장 정원오)가 지난 11일 한국자산관리공사 인재개발원(충남 아산)에서 개최된 국유재산 관계기관 워크숍에서 국유재산 관리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기획재정부장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구는 지역 내 총 2만 8000 필지에 대해 최초 지적원도, 토지대장, 지적도, 이동결의서, 등기부 등 수십 년 묵은 옛 지적자료를 일일이 선별·대조하고, 미등록 필지에 대해 현장조사 및 신규등록측량을 실시했다.

시상식 후 기획재정부 김용진 제2차관(오른쪽에서 2번째)과 직원 기념촬영
시상식 후 기획재정부 김용진 제2차관(오른쪽에서 2번째)과 직원 기념촬영

그 결과 숨은 땅 총18필지(3,268㎡), 공시지가 기준 약28억에 상당하는 귀중한 공공용지를 찾아 새로이 국·공유재산으로 등록한 점이 돋보여 수상의 영예를 안은 것으로 알려졌다.

정원오 구청장은 “국·공유재산은 미래 후손들에게 물려주어야 할 국민 모두의 소중한 재산으로 각별한 관리가 필요하다”며 “이번 수상을 계기로 앞으로도 숨은 재산을 지속적으로 발굴하여 국가, 지방자치단체 재정 확충에 기여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