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성동공단, ‘온라인 강좌’ 확대... 필라테스ㆍ문화강좌 등 10개
성동공단, ‘온라인 강좌’ 확대... 필라테스ㆍ문화강좌 등 10개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0.09.07 12: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대면 온라인 강습
비대면 온라인 강습

[성동저널 윤종철 기자] 성동구도시관리공단(이사장 장기천)이 ‘코로나19’ 스트레스 해소를 위해 기획한 비대면 온라인 스포츠강좌 시범 운영이 호응을 받고 있는 가운데 7일부터는 이를 대폭 확대 운영한다.

시범 운영에서는 당초 스포츠 2개 강좌를 운영했지만 스포츠 6개 강좌를 포함해 문화강좌 4개 등 총 10개 강좌로 확대 운영할 방침이다.

공단이 시범 운영한 온라인 강습은 ‘화상회의시스템’을 활용한 것으로 강사와 수강생이 실시간으로 양방향 소통이 가능해 수강생의 자세와 동작 등을 강사가 화면상으로 확인하여 코칭이 가능하다.

또한 스마트기기를 활용할 수 있는 수준의 사람이면 누구나 손쉽게 참가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공단은 지난 8월 3일부터 8월 25일까지 마장국민체육센터에서 76명의 성동구 주민을 대상으로 스포츠 2개 강좌(필라테스와 줌바댄스)를 시범운영했다.

그 결과 참가자들의 높은 호응과 온라인상에서 음질 및 화면 등의 문제점을 보완해 확대운영을 결정하게 되었다.

시범 운영에 참가한 한 주민은 “업무상 출장지에 가서도 온라인 강습에 참여할 수 있어 좋았다”며, “코로나19로 인한 공공체육시설 운영 유무와 관계없이 지속적으로 온라인 강습을 진행하였으면 한다”고 의견을 밝히기도 했다.

한편 앞으로 공단은 마장국민체육센터와 열린금호교육문화관 등 2개소에서 총 10개 강좌 20개 반(스포츠 6개 강좌 14개 반, 문화강좌 4개 강좌 6개 반)을 운영할 방침이다.

먼저 마장국민체육센터는 9월 7일부터, 열린금호교육문화관은 9월 14일부터 각각 운영을 시작한다.

시설별 강좌 참여 기간 및 방법, 강좌 시간표 등은 공단 체육시설 홈페이지 또는 공식블로그 공지사항을 참고하면 된다.

장기천 이사장은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격상으로 구민들의 실외활동이 위축되고 있다”며 “그러나 정보통신기술을 활용한 비대면 온라인 강좌로 구민의 운동 욕구를 충족시키고, 구민이 슬기롭고 건강하게 코로나19를 극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