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다함께 꽃길만 걷자"...성동구, 성수동 ‘실크로드’ 눈길
"다함께 꽃길만 걷자"...성동구, 성수동 ‘실크로드’ 눈길
  • 백진아 기자
  • 승인 2021.11.22 1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리에 반응하는 인터랙티브 영상에서 주민들과 함께 감상하는 정원오 성동구청장

[성동저널 백진아 기자] 성동구(구청장 정원오)가 이달 18일부터 28일까지 성수동 일대에 ‘실크로드 3D 라이팅 쇼’를 상영하며 인근 행인들에게 신선함과 즐거움을 제공한다.

라이팅 쇼는 건물 외벽을 영화관 스크린처럼 활용하여 다양하고 찬란한 색깔의 화려한 불빛을 건물에 연달아 수놓으며 희망의 메시지를 전한다.

위치는 성수동 나눔공유센터 건물과 구민종합체육센터 후면에 조성된 꽃길이다.

‘실크(SILK)로드 3D 라이팅 쇼’는 Seongsu, I LiKe(내가 사랑하는 성수)라는 뜻으로, 이는 구민들이 비단꽃길만을 걷길 바란다는 바람으로 추진되었다.

구민종합체육센터 후면에 조성된 아뜰리에 꽃길에는 별빛을 쏘아 말그대로 방문객들이 ‘꽃길을 걷는 스팟’이 마련되었다.

또한 주변 소리에 따라 영상이 변화하는 인터랙티브 영상이 도입되어 직접 현장에서 박수를 치거나 소리를 내면 꽃과 별이 더욱 많이 쏟아지는 재미난 경험을 할 수 있다.

운영시간은 매일 밤 6시부터 9시 30분까지로 평일뿐만 아니라 주말에도 운영하여 핫플레이스 성수동에 주말 나들이를 즐기는 시민들에게 풍부한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곳을 방문한 한 아이는 “와, 길에 예쁜 꽃이 피었네”라며 뛰어다니며 즐거워했으며, 또 다른 방문객은 “사람들이 많이 다니는 서울숲 아뜰리에길에 볼거리가 생겨 성수동 주민으로서 뿌듯하며, 가족과 함께 감상하러 또 오고 싶다”고 말했다.

정원오 성동구청장도 이곳에 방문하여 “감각적인 3D 라이팅쇼를 통해 코로나19로 지친 성수동 주민들에게 희망을 선사하고 싶다”며 “이번 행사는 성수동 내의 젊은 청년 미디어아트 작가들과의 협업을 통해 이루어져 더욱 의미가 깊다”고 말했다.

또한 “앞으로도 성수동 내 미디어아트 작가들과 협업하여 문화·예술·산업의 도시로 더욱 발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